#와이낫_인터뷰_13

#새빛남고 학생회_최찬이


<새빛남고 학생회>에서 신다온를 연기한 배우 최찬이를 만나다.


🤍최찬이하면 <새빛남고 학생회>!!

🎤최찬이가 생각하는 <새빛남고 학생회> 관전 포인트는 뭘까요?

💙#삼각관계

태경이와 신우, 다온이의 삼각관계요. 태경이를 두고 벌이는 신우와 다온이의 신경전이 인상 깊죠.


🎤<새빛남고 학생회>는 BL 드라마예요. 아직 흔하지 않은 장르인데, 이 장르에 참여한 소감이 어떤지 궁금해요.

💙#배움

연기적으로 정말 많은 것을 배웠어요. 또 사회적으로 드러나지 않는 이야기들을 작품을 통해 대중에게 전달할 수 있어서 의미가 큰 작품이었습니다.

🎤최찬이와 신다온의 싱크로율은 몇 % 정도 될까요?

💙#88%


🎤본체와 캐릭터의 싱크로율이 상당히 높은데요? 신다온의 어떤 점이 본인과 비슷하고 다른가요?

💙다른 사람들에게 잘 하고 다정한 것은 저랑 다온이랑 비슷한 점이에요!

하지만 저는 다온이랑 달리 좋아하는 사람을 옆에 두고 손을 뿌리치는 행동은 하지 않는 멋진 사람이랍니다.^~^

🎤신다온이 우태경을 밀어낸 장면은 저도 보면서 마음이 아팠어요... 신다온은 늘 밝았지만 집에선 관심을 받지 못하고 학교에선 아웃팅 소문이 돌아 힘들어하잖아요. 웃기만 하던 신다온이 지치고 상처받은 표정을 지었을 때, 팬들의 반응이 폭발하기도 했었죠. 이런 신다온을 표현하기 위해 연기할 때 신경 쓴 것이 있나요?

💙#내면

밝은 모습 속에서 어두운 자신을 숨기려는 듯한 다온이의 밝음을 표현하기가 어려웠어요. 그런 내면을 신경 써서 연기하려 했던 것 같아요. 마냥 밝은 것이 아니라, 자신의 속마음을 숨기려는 듯한 그런 밝음이요.

🎤최찬이가 신경 쓴 부분이 굉장히 잘 표현된 것 같아요. 신다온이 마냥 웃고 있을 때도 왠지 쓸쓸해 보였거든요.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이런 것도 궁금해지네요. <새빛남고 학생회>는 학생회의 이야기잖아요. 최찬이는 학생 때 어떤 동아리 부원이었고, 어떤 학생이었어요?

💙#춤

저는 춤을 좋아하는 밝은 학생이었어요! 그래서 춤 동아리에 들었어요!


🎤맞아요. 전 작품인 <일진에게 찍혔을 때> 메이킹 영상에서 춤도 보여주고 그랬죠!

그렇게 춤을 좋아하다가 연기도 도전하게 됐는데, 배우로서 전 작품보다 발전한 점이 있나요?

💙#All

배움이 없는 촬영 현장은 없다고 생각해요. 이번 현장은 더욱 많은 것을 배웠던 현장이었어요. 제가 느끼기엔 따뜻함, 시선, 눈빛, 감정 등이 발전을 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제가 느끼지 못한 점에서도 발전을 했겠죠?!

🎤<일진에게 찍혔을 때> 인터뷰를 할 때는 본인의 연기 점수에 1.3점을 줬었잖아요.

<새빛남고 학생회>가 끝난 지금, 다시 자신의 연기에 점수를 매긴다면 몇 점을 주실래요? 5점 만점에요!

💙#1.31점

5점 만점을 채울 수 있는 연기가 있을까란 생각이 들어요.

어떤 사람이 볼 때는 5점인데, 다른 사람이 볼 땐 1점일 수도 있잖아요.

그냥 0.01점씩, 0.001점씩 한 작품 한 작품 오래오래 채워나가고 싶은 마음입니다!

🎤<새빛남고 학생회>가 끝난 후 무얼 하면서 지내고 있어요?

💙#차기작 준비

<일진에게 찍혔을 때> 시즌3인 <일진에게 반했을 때>를 준비하면서 연기 연습을 하고 있어요!

🎤최찬이 취향 탐구 시간

🎤최찬이를 좀 더 알고 싶어요. 

🎤배우 최찬이에게 빼놓을 수 없는 존재, 팬.

💙최찬이가 팬에게 질문한다!

💙최찬이의 질문에 팬들이 답하는 시간💙

*아래에 해당되는 경우 댓글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타인에게 수치심, 혐오감, 불쾌감을 일으키는 내용

-타인에 대한 무분별한 비난이나 각종 인신공격을 하는 내용

-허위사실이나 근거없는 비방을 포함한 내용

최찬삼이 가장 맛있다고 생각하는 라면은??❤️

최찬이 매력에 빠져서 열심히 헤엄치는 중인 최찬삼
2021-09-15
조회수 23

저는 일단 컵라면 보다는 봉지라면을 더 좋아하는 편이에요!! 컵라면은 뜨거운 물만 부으면 빠른 시간 내에 간편히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뭔가 내가 요리를 했다! 라는 뿌듯함이 봉지라면 보다는 적은 느낌이 들어서, “고생 끝에 낙이 온다.” 라는 말과 같이 저는 열심히 요리하고 나서 먹는 봉지라면의 맛이 컵라면 보다 더 맛있는 것 같더라고요ㅎㅎㅎㅎ


제일 가장 맛있다고 생각하는 라면은 짜파게티와 너구리를 합친 짜파구리 입니다!!! 컵라면으로 나온거 말고 짜파게티 따로 너구리 따로 이렇게 한 봉씩 넣어서 직접 만드는 짜파구리요!! 이 맛은 정말 말로 완벽하게 형용해낼 수 없을 정도로 최고인 것 같아요ㅜㅜㅜㅠ 짜파게티만이 가지고 있는 짜면서도 달콤한 맛과 너구리의 매콤한 맛이 진짜 환상의 조합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이게 진짜 진정한 단짠단짠 아닐까요?ㅜㅜ 최찬이 배우님은 어떤 라면을 제일 좋아하실지 정말 너무너무 궁금해요ㅜㅜㅜ나중에 또 인스타 라이브 할 기회가 생기신다면 그때 꼭꼭 말해주세요! 알림 뜨자마자 바로 달려갈게요❤️❤️❤️


❤️최찬이 배우님께❤️ 

새빛남고를 통해 배우님을 알게 되었고, 배우님의 연기를 보며 신다온이라는 캐릭터에 매력을 느끼고 흠뻑 빠져들 수 있었던 것 같아요. 누군가의 우상이 될 수 있을 정도로 완벽함을 지닌 겉모습과 달리 속내는 많은 상처로 곪아 문드러져 있다는 점이 드라마를 보는 내내 너무 마음이 아팠어요. 또, 모든 사람에게 다정한 탓에 오해를 받고 사과하는 다온이의 모습을 보며, 온전히 자신만을 향한 다정함을 받아본 적이 없어서 주는 법도 잘 모르는게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래서 자신과 달리 솔직한 태경이 처음에는 너무 좋았지만 태경이의 다정함이 자신만을 향한다는 사실을 알았을 때는 좋으면서도 한 편으로는 처음이기에 당황스럽고 주변 사람들의 시선을 신경쓰는 다온이로서는 두려웠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결국, 시간이 지나서야 용기를 내고 태경이에게 다가갔지만 놓쳐버리고 말았죠. 그래도 태경이로 인해 다온이에게 변화가 일어났다는 점이 너무 좋았어요. 저는 이 모든 것들을 배우 님의 연기를 보며 알 수 있었어요. 그만큼 정말 너무너무너무 연기를 잘하셨고, 배우님의 매력에 푹 빠져버렸습니다…❤️‍❤️❤️ 다음 차기작도 꼭꼭 챙겨볼게요 너무 사랑하고 너무 좋아합니당❤️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