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낫_인터뷰_12

#새빛남고 학생회_강유석


<새빛남고 학생회>에서 노신우를 연기한 배우 강유석을 만나다.


🤍강유석하면 <새빛남고 학생회>!!

🎤강유석이 생각하는 <새빛남고 학생회> 관전 포인트는 뭘까요?

💙#태경이 사랑의 행방

과연! 누가 태경이의 마음을 쟁취하게 될 것인가! 그리고 다온이와 신우의 각기 다른 마음 표현 방식도 관전 포인트예요!


🎤<새빛남고 학생회>는 BL 드라마예요. 아직 흔하지 않은 장르인데, 이 장르에 참여한 소감이 어떤지 궁금해요.

💙#행복했어요

사실 장르에 대한 어떤 소감보다는 <새빛남고 학생회>를 촬영하면서 좋은 사람들과 함께한 것 같아서 너무너무 행복했어요.

무엇보다 신우라는 캐릭터를 만나 연기할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강유석과 노신우의 싱크로율은 몇 % 정도 될까요?

💙#20%


🎤본체와 캐릭터의 싱크로율이 적네요? 노신우의 어떤 점이 본인과 비슷하고 다른가요?

💙저는 신우와 20% 정도만 비슷해요. 신우가 예민할 때 모습 10%, 츤데레 같은 모습 10% 정도만요! (웃음)

🎤그쵸. 겉차속따 달리 강유석은 겉따속따인 것 같아요!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이런 것도 궁금해지네요. <새빛남고 학생회>는 학생회의 이야기잖아요. 강유석은 학생 때 어떤 동아리 부원이었고, 어떤 학생이었어요?

💙#영상부

저는 놀기 좋아하는 남고 학생이었는데 고등학생 때 단편영화를 제작하는 영상부에 들어갔어요. 거기서 영화를 직접 제작했었어요.

🎤그때부터 영화나 드라마에 대한 애정이 남달랐군요. 영상부이던 고등학생은 자라서 배우가 됐는데, 배우 강유석에게 연기는 어떤 존재인가요?

💙#버라이어티

연기는 때론 너무나도 즐겁지만 때론 그게 부담이 되고, 잘하고 싶지만 어렵고, 항상 부족하고 항상 노력해야 하고... 버라이어티한 일이에요.

그래서 연기를 잘하기 위해 많고 다양한 생각을 하게 되는 것 같아요.

🎤그럼 본인의 연기에 점수를 준다면 몇 점을 주실래요? 5점 만점이에요!

💙#2.5점

아직 갈 길이 멀어요. 노력도 더 많이 해야 하고요. 그래서 만점의 딱 반인 '2.5점' 같아요.

🎤연기할 때 가장 도움이 되는 건 어떤 건가요?

💙#상대방

연기를 할 때 상대방과 호흡을 맞춰야 하잖아요. 상대방의 연기에 맞춰 제 대사를 해야 하고요. 그래서 연기할 땐 상대방이 가장 큰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아무래도 연기 상대와 호흡을 잘 맞추는 것이 가장 중요하겠네요! 앞으로 꼭 해보고 싶은 배역이 있나요?

💙#연하남

연하남의 귀여움을 표현해보고 싶어요.


🎤연하남 캐릭터를 연기하는 모습도 엄청 기대가 되는데요? 하루빨리 볼 수 있는 날이 오면 좋겠네요! 배우 강유석에게 롤모델은 누구인가요?

💙#조정석

조정석 선배님의 연기를 보다 보면, 연기할 때 즐기시는 모습이 보여요. 그런 점들이 너무 본받고 싶어요. 그리고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시는 모습도 너무 존경스러워요.

🎤배우로서 가장 듣고 싶은 수식어는 뭔가요?

💙#연기 천재

연기를 잘해서 정말 많은 사람들에게 연기로 인정받는 배우가 되고 싶어요.

🎤<새빛남고 학생회> 시청자들은 벌써 인정했을 거예요. 더 많은 사람들이 알아주었으면 좋겠네요! 5년 뒤 강유석의 모습은 어떨까요?

💙#철없는 유석이

제가 나이를 먹어도 철들지 않고 지금처럼 열심히 연기하고 있으면 좋겠어요.

🎤강유석 취향 탐구 시간

🎤강유석을 좀 더 알고 싶어요. 

🎤배우 강유석에게 빼놓을 수 없는 존재, 팬.

💙강유석 팬에게 질문한다!

💙강유석의 질문에 팬들이 답하는 시간💙

*아래에 해당되는 경우 댓글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타인에게 수치심, 혐오감, 불쾌감을 일으키는 내용

-타인에 대한 무분별한 비난이나 각종 인신공격을 하는 내용

-허위사실이나 근거없는 비방을 포함한 내용

아기 새빛인 저는 요 장면이 참 좋았는데요

호호 불면은 면이 뿔어
2021-09-06
조회수 58

새빛남고 4화에서 도서관 장면이 참 좋았습니다

태경이와 다온이가 서로의 마음을 조금씩 알아 가던 풋풋한 모습이 좋았기도 했고 다온이가 처음으로 누군가(소희)의 부탁을 거절한 이유가 바로 태경이 때문이라는 점도 좋았었고 다친 태경이가 걱정 돼서 도서관까지 찾아 갔지만 태경이와 다온이가 함께 있는 모습을 보고 되돌아 간 신우의 모습도 보면서 안쓰러웠지만 신우의 감정이 확 느껴져서 좋았었습니다 그리고 약속이라면 절대 잊지 않는 다온이가 태경이랑 함께 있다가 소희와 했던 약속을 잊은 것도 그만큼 태경이를 좋아했었던 게 느껴져서 좋았었습니다 엇갈리는 세 사람의 감정이 가장 크게 보였었던 장면이기도 했고 조명이나 색감도 너무 예쁘게 표현 되었었기 때문에 이 장면이 참! 좋았습니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