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낫_인터뷰_12

#새빛남고 학생회_강유석


<새빛남고 학생회>에서 노신우를 연기한 배우 강유석을 만나다.


🤍강유석하면 <새빛남고 학생회>!!

🎤강유석이 생각하는 <새빛남고 학생회> 관전 포인트는 뭘까요?

💙#태경이 사랑의 행방

과연! 누가 태경이의 마음을 쟁취하게 될 것인가! 그리고 다온이와 신우의 각기 다른 마음 표현 방식도 관전 포인트예요!


🎤<새빛남고 학생회>는 BL 드라마예요. 아직 흔하지 않은 장르인데, 이 장르에 참여한 소감이 어떤지 궁금해요.

💙#행복했어요

사실 장르에 대한 어떤 소감보다는 <새빛남고 학생회>를 촬영하면서 좋은 사람들과 함께한 것 같아서 너무너무 행복했어요.

무엇보다 신우라는 캐릭터를 만나 연기할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강유석과 노신우의 싱크로율은 몇 % 정도 될까요?

💙#20%


🎤본체와 캐릭터의 싱크로율이 적네요? 노신우의 어떤 점이 본인과 비슷하고 다른가요?

💙저는 신우와 20% 정도만 비슷해요. 신우가 예민할 때 모습 10%, 츤데레 같은 모습 10% 정도만요! (웃음)

🎤그쵸. 겉차속따 달리 강유석은 겉따속따인 것 같아요!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이런 것도 궁금해지네요. <새빛남고 학생회>는 학생회의 이야기잖아요. 강유석은 학생 때 어떤 동아리 부원이었고, 어떤 학생이었어요?

💙#영상부

저는 놀기 좋아하는 남고 학생이었는데 고등학생 때 단편영화를 제작하는 영상부에 들어갔어요. 거기서 영화를 직접 제작했었어요.

🎤그때부터 영화나 드라마에 대한 애정이 남달랐군요. 영상부이던 고등학생은 자라서 배우가 됐는데, 배우 강유석에게 연기는 어떤 존재인가요?

💙#버라이어티

연기는 때론 너무나도 즐겁지만 때론 그게 부담이 되고, 잘하고 싶지만 어렵고, 항상 부족하고 항상 노력해야 하고... 버라이어티한 일이에요.

그래서 연기를 잘하기 위해 많고 다양한 생각을 하게 되는 것 같아요.

🎤그럼 본인의 연기에 점수를 준다면 몇 점을 주실래요? 5점 만점이에요!

💙#2.5점

아직 갈 길이 멀어요. 노력도 더 많이 해야 하고요. 그래서 만점의 딱 반인 '2.5점' 같아요.

🎤연기할 때 가장 도움이 되는 건 어떤 건가요?

💙#상대방

연기를 할 때 상대방과 호흡을 맞춰야 하잖아요. 상대방의 연기에 맞춰 제 대사를 해야 하고요. 그래서 연기할 땐 상대방이 가장 큰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아무래도 연기 상대와 호흡을 잘 맞추는 것이 가장 중요하겠네요! 앞으로 꼭 해보고 싶은 배역이 있나요?

💙#연하남

연하남의 귀여움을 표현해보고 싶어요.


🎤연하남 캐릭터를 연기하는 모습도 엄청 기대가 되는데요? 하루빨리 볼 수 있는 날이 오면 좋겠네요! 배우 강유석에게 롤모델은 누구인가요?

💙#조정석

조정석 선배님의 연기를 보다 보면, 연기할 때 즐기시는 모습이 보여요. 그런 점들이 너무 본받고 싶어요. 그리고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시는 모습도 너무 존경스러워요.

🎤배우로서 가장 듣고 싶은 수식어는 뭔가요?

💙#연기 천재

연기를 잘해서 정말 많은 사람들에게 연기로 인정받는 배우가 되고 싶어요.

🎤<새빛남고 학생회> 시청자들은 벌써 인정했을 거예요. 더 많은 사람들이 알아주었으면 좋겠네요! 5년 뒤 강유석의 모습은 어떨까요?

💙#철없는 유석이

제가 나이를 먹어도 철들지 않고 지금처럼 열심히 연기하고 있으면 좋겠어요.

🎤강유석 취향 탐구 시간

🎤강유석을 좀 더 알고 싶어요. 

🎤배우 강유석에게 빼놓을 수 없는 존재, 팬.

💙강유석 팬에게 질문한다!

💙강유석의 질문에 팬들이 답하는 시간💙

*아래에 해당되는 경우 댓글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타인에게 수치심, 혐오감, 불쾌감을 일으키는 내용

-타인에 대한 무분별한 비난이나 각종 인신공격을 하는 내용

-허위사실이나 근거없는 비방을 포함한 내용

가장 좋아하는 장면!

새빛은 내게 공기같은 존재
2021-09-07
조회수 55

제가 제일 좋아하는 장면은 16화 마지막화의 태경이랑 신우가 벚꽃길을 같이 걷는 장면!!


둘이 새빛남고를 닮은 파란빛으로 옷을 입고 벚꽃길을 걸어가면서 도란도란 이야기하는 장면 하나하나가 다 좋았어요.

꽃 꽂은거 신우 아이디어냐고 묻고 나보고 진~짜 싫다했지라고 자꾸 질문하는 태경이에 툴툴거리며 아니라고 대답하는 겉차속따 신우 너무 귀여운거 아닌가요?


그리고 다음에 


"음~~ 아니, 진짜 좋아" 할 때 진짜 기절

강유석 당신.. 자기가 진짜 귀여운걸 알고있나요? 장면마다 표정 하나하나 다 신경 쓴 거 같은 연기천재만재.. 

섬세한 표정연기에 좋아 죽는 사람이 여기 있어요ㅇ-<-<

다음에 나오는 집에 데려다 줘도 되냐는 대사도 태경이를 순수하게 좋아하는 신우 다웠고 약간 실망(?)하는 태경이의 모습까지 너무 좋았어요. 손 잡고 싶어서 눈치보는 강아지 신우까지 너무.. 귀여버.. 

이때 손잡은 걸 보고 느꼈죠. 아~ 둘이 진짜 사귀는구나~~


다음으로 키링 주는 태경이.. 비슷한 걸로 한 번 사봤다구?! 그거 커플템 하고싶었단거잖아~ 키링받은거 자꾸 쳐다보고 만지작 거리는 신우.. 고등학생의 연애같아서 너무 귀여웠어요. 

둘이 서로를 위해서 키링 골랐을거 생각하니 과몰입 인간은 울어요ㅜㅡㅜ 

무심한 척 툭 주더니라고 놀라는 태경이.. 너도 무심한 척 툭 준거 아니?! 이 귀염둥이들아.

어쩌다보니 그냥 주접글이 되고 있네요.. 


아무튼..! 마지막에 팔짱 낄 때는 심장이 너무 아팠어요.. 팔짱끼는 태경이랑 헬렐레 좋아하는 신우가 너무 귀여워서.. 

저까지 헬렐레 팔렐레 웃었네요..ㅎㅎ


새빛남고 학생회를 보면서 배우들 모두 표정이랑 행동, 장면 하나하나 신경쓰며 연기하는 모습이 보여서 아 이 사람들 연기에 진심이구나 하고 생각했고 덕분에 새빛남고학생회를 더욱 몰입해서 볼 수 있었어요. 아직까지도 과몰입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답니다..^^

정말 최고의 드라마! 최고의 배우!! 짱~~!!!

새빛이들 덕분에 행복했다~♡

0 0